길이 열린다, 평화를 걷는다.

DMZ 평화의길

사진제공  대한민국 육군(촬영 박성우 작가)